묵상초대석 | 말씀묵상에 초대합니다.

2004/11/17 (18:55) from 218.156.179.94' of 218.156.179.94' Article Number : 578
Delete Modify 우르과이 Access : 1162 , Lines : 28
[옮긴글] "주님의 기도를 바칠 때"


 [주님의 기도를 바칠 때]


“하늘에 계신” 하지 말아라. 세상 일에만 빠져 있으면서.

“우리” 하지 말아라. 너 혼자만 생각하며 살아가면서.

“아버지” 하지 말아라. 아들 딸로서 살지 않으면서.

“아버지의 이름이 거룩히 빛나시며” 하지 말아라. 자기 이름을 빛내기 위해서 안간힘을 쓰면서.

“아버지의 나라가 오시며” 하지 말아라. 물질만능의 나라를 원하면서.

“아버지의 뜻이 하늘에서와 같이 땅에서도 이루어지소서” 하지 말아라. 내 뜻대로 되기를 기도하면서.

“오늘 저희에게 일용할 양식을 주시고” 하지 말아라. 가난한 이들을 본체만체 하면서.

“저희에게 잘못한 이를 저희가 용서하오니 저희 죄를 용서하시고” 하지 말아라. 누구에겐가 아직도 앙심을 품고 있으면서.

“저희를 유혹에 빠지지 않게 하시고” 하지 말아라. 죄 지을 기회를 찾아 다니면서.

“악에서 구하소서” 하지 말아라. 악을 보고도 아무런 양심의 소리를 듣지 않으면서.

“아멘” 하지 말아라. 주님의 기도를 진정 나의 기도로 바치지 않으면서.


Backward Forward Post Reply List